조선왕조 복식, 예의 아름다움 – part 2

07570010-1

국가의 의례와 그 복식을 착용함에 있어서는 조상들이 앞서 행한 예와 법전을 기준으로 하였다. 하지만 한반도는 잦은 외부 침략으로 국가 의례에 대한 기록이 소실되는 상황이 자주 있어 왔는데, 상세한 기록은 국가 의례를 위해 서 뿐 아니라 국가의 후일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일이었기 때문에 왕실은 소실된 전례를 다시 만드는데 그 힘을 다하였다.

그 결과로 오늘 ‘국조오례의’ 이후 ‘국조속오례의’와 ‘국조속오례의보’ 등의 항목별로 잘 정리된 법전류 기록, ‘상방정례’와 같은 해당 부서에서 제작된 실용 문서들을 지니고 있다. 세계적으로 이러한 방대한 국가의례의 착용 복식에 대해 상세한 기록을 가지고 있는 국가는 찾아보기 힘들 것이다.

이제 문화의 융성을 힘쓸 수 있는 때를 만나 기록에 탁월하였던 선조들의 지혜를 오늘에 되 살리는 시각화의 작업이 가능하게 되었다.

The precedents of ancestors and past law books were used as the standard for national customs and costumes. However, there had been multiple situations in which national resources were destroyed due to invasions from neighboring countries. Since detailed resources about national customs were very important for not only the customs themselves but also the future of the country, royal families of Chosun made an effort to revive those records.

As a result, we have resources such as the uigwe, Gukjo Orye Ui(國朝五禮儀), A sequel to Gukjo Orye Ui, and  An enlargement of sequel to Gukjo Orye Ui, which are well-organized law books, and 상방정례, which holds practical documents from relevant sectors. It is hard to find a nation with such detailed records of traditional customs and clothing.

Today, it is possible to utilize the prosperity of culture to visualize the wisdom of our ancestors.’

조선시대왕자와공주들의복식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