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명세자 – 칠장복

그림2.jpg

효명세자(1809~ 1830)는 조선 제23대 왕인 순조의 세자이다. 이름은 영(旲)으로 1812년(순조 12)에 왕세자 책봉례를 하였으며, 1819년  혼례를 올렸다. 이 두 의례에서 칠장복을 착용하였다.

현재로서 유일한 위 사진의 효명세자의 칠장복 착용도는 창덕궁에 보존되어 있으며 화면 우측 상단에 ‘익종돈문현무인의효명대왕십팔세어진’이라고 쓰여 있다. 익종인 효명대왕의 18세 초상화라는 의미이다.

이 어진은 화폭의 우측이 6 ․ 25사변 때 절반 이상 소실되어 좌측만 남아 있으나 면복의 형태는 알아 볼 수 있다.

왕세자 효명은 11세에 혼례를 치뤘고, 이 초상화는 18세에 그려진 것이며 혼례에 칠장복을 입었으니, 그 7년 후에 그려진 이 초상화의 칠장복과는 성장기이므로 크기에는 큰 차이가 있을 것이나 같은 왕세자 신분으로 입은 면복이므로 모든 형식과 제도는 같았다.

Prince Hyomyeong (1809 ~ 1830) is the son of King Soonjo, 23rd king of Chosun. In 1812, Prince Hyomyeong became the crown prince, and in 1819, he had a royal wedding. He wore Chiljangbok for both events.

The only portrait available is the Chiljangbok of crown prince Hyomyeong(孝明, 익종). Today, the portrait is being kept in Changduk Palace. In the right upper part of the portrait, ‘翼宗敦文顯武仁懿孝明大王十八歲御眞’ is written- meaning that this portrait of Hyomyeong Crown Prince  (though described as Great King) was drawn at his age of 18.(1826)

It was recorded that he wore the similar ceremonial robes at his wedding ceremony. The robes at his wedding might not be the same in detailed design as that of the robes at his designation ceremony, but the basic type of each robes seemed to be the same as long as he maintained the status of crown prince.

조선시대왕자와공주들의복식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